지능형 관세국경 안전관리 추진 본격화

지능형 관세국경 안전관리 추진 본격화

빅데이터+AI 전담 조직 '빅데이터추진단' 출범

  • 승인 2020-07-14 16:01
  • 수정 2020-07-14 16:01
  • 오희룡 기자오희룡 기자
111
노석환 관세청장(사진 좌측에서 세번째)이 빅데이터추진단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관세청 제공)
앞으로 위험화물과 우범 여행자는 빅데이터와 AI로 선별, 분류된다.

관세청은 14일 '빅데이터추진단(이하 추진단)'을 출범시키고 관세행정 전반에 걸쳐 빅데이터와 AI를 활용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범하는 추진단은 빅데이터·AI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업무를 전담하는 기구로 일전자통관심사와 AI 엑스레이 등 제한적 업무 영역에서 효과를 검증해온 빅데이터와 AI 기술을 모든 업무 영역으로 확대 적용한다.

전자통관시스템 유니패스의 수출입 관련 데이터를 한곳에 모은 뒤 이를 AI 기술을 활용해 결합·가공·분석할 수 있는 'BIG AI' 모델을 개발하고 수출입 관련 위험 정보 예측과 다른 정부기관과의 데이터 기반 협력도 확대한다.

또한 수출지원 관련기관과 데이터의 공유와 협력을 통해 중소기업에게 한 차원 높은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고 인공지능 기반의 디지털 혁신도 본격 추진한다.

관세청 관계자는 "수출입무역에 특화된 빅데이터 분석모델을 지속 개발하여 숨겨진 위험요소를 선제적으로 차단하는 한편, 민간의 데이터 경제를 지원하도록 데이터 전문 역량을 강화해 나가겠다고"고 밝혔다.
오희룡 기자 huil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5.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1.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2.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5.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