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가정의 달 안전 먹거리 환경조성 나서

당진시, 가정의 달 안전 먹거리 환경조성 나서

26일까지 식품취급시설 집중 점검

  • 승인 2019-04-19 08:13
  • 수정 2019-04-19 08:13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당진시청12


당진시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외식과 선물 소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달 26일까지 식품취급시설을 대상으로 집중점검을 실시 중이라고 22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점검은 가족단위로 즐겨 찾는 패밀리레스토랑과 어린이 기호식품과 효도 선물용으로 유통·판매되는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추진됐다.

점검 대상은 매출액 규모가 큰 건강기능식품 판매업체와 최근 3년 간 행정처분을 받은 식품취급시설업소를 비롯해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과자제조 업체 등이다.

특히 시는 이번 집중 점검에서 유통기한이 경과한 식품의 판매나 사용, 보관 여부와 영업장 청결 상태, 식재료 보관기준 준수 여부를 집중 점검하고 있다.

또한 지하수 사용 시 수질검사 실시여부와 허위·과대·비방의 표시 및 광고 여부 등 영업자 준수사항의 이행여부도 점검 대상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영업자가 준수사항을 잘 이행해 소비자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점검 결과에 따라 행정처분 등 강력한 조치로 식품안전 관리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1분기 지역 내 1092개 업소를 대상으로 실시한 지도점검에서는 식품 등의 위생적인 취급기준을 위반한 업소 8곳과 종사자 건강진단을 실시하지 않은 업소 3곳 등 모두 23건의 위반사항을 적발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2.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3.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4.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5.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1.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2.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3.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4.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5.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