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 브리핑]국립대병원 사건사고 5년간 420건, 폭행·난동 최다

[국감 브리핑]국립대병원 사건사고 5년간 420건, 폭행·난동 최다

  • 승인 2019-10-10 10:48
  • 수정 2019-10-10 10:48
  • 윤희진 기자윤희진 기자
국립대병원에서 사건·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다.

병원사고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이찬열 의원이 국립대병원 10곳으로부터 제출받은 '폭행·난동 등 국립대병원 사건·사고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5년부터 2019년 8월까지 모두 420건이 발생했다.

유형별로는 폭행과 난동이 367건으로 87.4%를 차지해 압도적 많았고, 절도와 도난 30건, 성추행 16건, 자살 7건의 등의 순이었다.

장소별로는 응급실이 247건으로 60%를 차지했고,, 진료실과 병동 123건, 장례식장 등 기타가 50건이었다.

기관별로는 서울대병원이 123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경북대병원 57건, 강원대병원 50건, 부산대병원 41건, 충남대병원 32건 등의 순이었다.

윤희진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시 '고강도 생횔 속 거리두기' 일주일 연장
  2. "7월 4일 토요일 저녁, 중앙로 주변 도로 우회하세요"
  3. [날씨] 낮 기온 25도 내외… 오후에 산발적 비소식
  4. [날씨] 구름 많은 하루… 기온은 28도까지 올라
  5.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확진자 방문에 폐쇄 방역 조치
  1. [속보] 대전서 4일 코로나 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누적확진자 134번째
  2. 부산시, '가덕신공항 유치' 등 현안 해결에 총력
  3. 공주시, 코로나19 네 번째 확진자 발생…접촉자 14명 음성
  4. [코로나19]병원 내 감염 또 나와...아웃렛 동선에 포함
  5. 대전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출 놓고 파행 수순... 권중순 사퇴·일부 의원 무기한 농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