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년간 400회 헌혈 실천한 정인학씨 화제

33년간 400회 헌혈 실천한 정인학씨 화제

일상생활까지 건전한 몸 가꾸기로 이어져
앞으로 200번 더 헌혈에 참여할 예정

  • 승인 2020-01-08 10:09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둔산 400회 정인학님
헌혈의 집 둔산센터에서 400회 헌혈 중인 정인학 헌혈자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충남혈액원(원장 손일수) 헌혈의 집 둔산 센터로 1987년부터 33년간 꾸준히 헌혈을 실천한 정인학(57) 헌혈자가 7일 방문해 400번째 헌혈에 참여했다.

정인학 헌혈자는 "내가 가지고 있는 건강한 신체를 도움이 필요한 환자에게 나눠 주고 싶어서 헌혈을 시작하게 됐고, 평생 600번 헌혈하기를 목표로 삼게 돼 꾸준한 운동뿐 아니라 금연과 절주를 실천 중"이라며 "헌혈은 처음 시작하기가 어렵지 한번 시작하게 되면 저처럼 꾸준히 하게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대한적십자사 손일수 대전세종충남혈액원장은 "저출산 고령화로 인한 학령인구 감소로 헌혈자 모집이 감소하는 시기에 이처럼 중장년층 헌혈자의 적극적인 헌혈 참여는 매우 뜻깊다"고 말했다.

이어 "감사의 인사와 함께 안전한 혈액제제를 혈액이 필요한 고통 받는 이웃에게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랑올랑 새책] 유시민 스토리
  2. [올랑올랑 새책] 블루리본서베이 '전국의 맛집 2021'
  3. FA 이소영 영입 KGC인삼공사 배구단, 새 외국인 선수 누구?
  4. 대전하나시티즌 리그 1위 수정전, 2위 이랜드와 혈전 예고
  5. [날씨] 오늘 충남 대부분 지역에 비 소식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3. [카드뉴스] 4월 3주 올랑올랑 새책
  4.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5. 레슨프로 박현경과 함께하는 골프로그, 골린이 100일만에 필드보내기(어드레스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