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학원 81곳 사회적 거리두기 집중 점검

계룡시, 학원 81곳 사회적 거리두기 집중 점검

교육청과 합동점검반 구성.. 매일 방역관리실태 현장 확인

  • 승인 2020-03-26 10:44
  • 고영준 기자고영준 기자
계룡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관내 학원가를 집중 점검하고 있다.

시는 지난22일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대응해 각 급 학교가 개학을 연기한 4월 5일까지 학원의 휴원을 강력히 권고하고 적극 동참해 줄 것을 요청했다.

계룡지역의 등록된 학원은 총81곳으로 이 중 48%인 38개소가 휴원에 참여하고 있으며, 43개소가 운영 중에 있다.

시는 교육청과 함께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휴원 중인 학원은 휴원여부를 지속 확인하고, 운영 중인 학원은 오전, 오후로 나누어 매일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운영자제 권고에도 불구하고 운영 중인 학원에는 ?종사자 학생 발열, 호흡기 증상여부 등 점검, 유증상시 즉시 퇴근 ?출입자 명단 작성관리 및 발열, 호흡기 증상여부 확인 ?이용자 간 간격 2m 유지 ?종사자 및 이용자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소독 철저 등 필수 방역지침을 준수할 것을 강하게 권고했다.

준수사항 위반 시에는 강제 휴원 등 행정명령을 할 수 있음을 고지하고 이를 이행하지 않은 학원은 최대 300만원의 벌금부과, 확진자 발생 시에는 손해배상을 청구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소독약, 손소독제를 무상배부하고 소독 분무기를 대여해 자체 방역활동을 강화함으로써 감염병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자치행정과 한수희주무관은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학원가의 방역관리 점검에 집중 할 것”이라며 “우리 학생들에게 평온한 일상을 되돌려 줄 수 있도록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해 주길 바란다” 고 말했다.
계룡=고영준 기자 koco74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현대 한국문학의 고유성을 녹여낸 소설 '사랑이 스테이크라니'
  2. [대전기록프로젝트] 빛 좋은 개살구
  3. 하나시티즌, 예산 200억 넘게 쓰는데 플레이오프도 '아슬아슬'
  4. 존속살해 혐의 40대 징역 25년 치료감호 구형
  5. 도박문제관리 지역센터 통폐합?…"불법사행산업에 의료진 빼자는 발상"
  1. [날씨]아침부터 차차 맑아지고 기온차 10도 이상
  2. [최신영화순위] 실사로 재탄생한 영화 '뮬란' 흥행 성공할까?
  3. 유성복합터미널 또다시 '먹구름'...무산시 책임론 대두
  4. [날씨]대체로 흐리다가 산발적인 비…강우량 5㎜ 내외
  5. [코로나19]충남 보령 학교 집단감염 비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