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의약품 유통.관리의 중요성

[기고]의약품 유통.관리의 중요성

박월훈 대전시 시민안전실장

  • 승인 2020-07-30 14:53
  • 신문게재 2020-07-31 18면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박월훈 대전시 시민안전실장
박월훈 대전시 시민안전실장


한 사회가 건강하기 위해서는 개인의 건강이 잘 지켜져야 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일련의 사건들을 겪으며 우리 사회는 개인의 건강의 중요성에 대해 절실하게 깨닫고 있다. 많은 분들이 건강관리를 위해 주변의 의약품에 대해서 이전보다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평상시의 건강관리에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지는 것은 긍정적인 일이지만, 이런 사회 분위기에 편승해 유효성과 안전성이 인정되지 않은 불법 의약품을 유통하거나 잘못된 정보를 믿고 약물을 오남용하는 등의 안타까운 사례가 발표되기도 한다.

2020년 대한민국의학한림원에서 실시한 약물오남용 대국민인식조사에 따르면 식욕억제제 같이 사용에 있어 많은 주의가 필요한 약물에 대해서도 응답자의 22.5%만이 오남용의 위험성에 대해 인식하고 있어서 큰 충격을 주었다.

올바른 의약품이 적합하게 유통·관리되는 것은 우리 사회의 건강을 유지하는 중요한 일이다. 그러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의약품 공급자와 이용자 모두의 지속적인 주의와 관심이 필요하다.

첫째, 올바른 의약품 조제·판매 환경 정착이 필요하다. 가끔 언론을 통해 면허대여 약국적발 등의 기사를 접하게 된다. 약은 올바르게 쓰였을 때는 사람을 살릴 수 있지만 잘못 쓰였을 때는 오히려 사람을 해칠 수도 있는 무서운 물건이다. 약사는 처방에 따른 정확하고 안전한 조제·판매와 복약지도를 통해 약이 적합하게 쓰일 수 있는 역할을 한다. 따라서 무면허자의 의약품 조제·판매행위는 다른 사람의 건강에 대한 심각한 위해행위임을 자각하고, 스스로 근절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뿐만 아니라, 유통기한이 지난 의약품이나, 보관용기에 결함이 있거나 파손이 있는 의약품을 진열·판매하는 행위, 개봉판매가 불가함에도 개봉해 의약품을 판매하는 행위, 허가받지 않은 장소에 의약품을 보관하는 행위 등은 마땅히 지양해야 한다. 올바른 의약품 유통·관리 준수사항을 이행하고 적정장소에 적합하게 보관하는 등 공급자 스스로 건전한 의약품 유통·관리 환경을 조성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둘째, 안전한 의약품 유통을 위한 소비자의 노력 역시 중요하다. 최근에는 건강에 대한 높은 관심과 정보매체의 발달로 인해 건강에 대한 많은 정보를 손쉽게 얻을 수 있다.

그러나 그런 정보 중에는 양질의 정보도 있지만 근거가 불분명하거나, 고의적으로 왜곡된 정보도 섞여 있다. 이런 의약품들은 효과가 없을 뿐 아니라, 오히려 인체에 위해를 끼칠 수도 있다. 특히 인터넷을 통해서 불법으로 의약품을 판매하는 경우가 해마다 증가하여 2018년에는 무려 2만8657건이나 적발되기도 하였다. 또한 어떤 식품이나 화장품 등의 효과를 광고하면서 그 제품의 우수성을 설명하는 것이 지나쳐서, 마치 의약품처럼 특정한 질환의 치료에 강력한 효과가 있다는 식의 표현을 특별한 근거도 없이 남발하는 경우가 있다. 시민 개개인은 훌륭한 소비자이자, 자신의 건강을 책임지는 주체로써 이러한 허위과대광고를 잘 분별하여 현명한 소비를 할 수 있는 자세가 필요하다.

셋째, 마약류·향정신의약품 등 자칫 잘못 사용하면 큰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의약품에 대한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 의료기관에서는 이런 의약품에 대해 빈틈없는 관리를 해야 하며 시민들은 순간적인 잘못된 판단으로 이런 의약품을 불법적으로 사용하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야 한다. 행정기관과 교육기관에서는 마약류·향정신의약품의 불법 사용의 위험성을 잘 알리고 철저한 감독을 통해 불상사가 일어나지 않도록 예방에 만전을 기울여야 한다.

대전시(민생사법경찰과)는 건강하고 안전한 환경 조성을 위해 오는 8월부터 관내 의약품 취급·판매 업소를 대상으로 의약품의 적절한 유통·관리 여부를 점검하는 기획수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행정기관의 노력도 중요하지만, 안전하고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것은 결국 시민들의 애정 어린 관심과 적극적인 협조이다. 올 여름 안전한 의약품 관리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으로 더욱 건강해질 우리 사회를 기대한다.

박월훈 대전시 시민안전실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경찰대학·중앙경찰학교 제5회 아시아 경찰교육기관 연합총회 개최
  2. 한화이글스, 외야수 김민하 선수 결혼
  3. 하나시티즌, 기업 구단 첫해에 승격 가능성 엿봤다
  4. 2020년 국가건강검진기간 내년 상반기까지 한시적 연장
  5. 대전시 제작지원 1호 영화 '대전블루스' 26일부터 CGV서 재개봉
  1. [실버라이프]2020년도 경로당 임원 간담회 및 회계 교육
  2. 12월부터 영하권인데… 도로위 살얼음 블랙아이스 주의보
  3. [독자제보]"수돗물서 녹물 나와요" 도안 일부아파트 민원 봇물
  4. [속보]대전서 26일 오후 코로나 5명 추가… 누적 470명
  5. 구리한강변 도시개발사업 '말도 많고 탈도 많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