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해·수산 분야 부패범죄 특별단속 실시

태안해경, 해·수산 분야 부패범죄 특별단속 실시

10월 31일까지 특별단속 통해 해양수산 분야 부패범죄 강력 대응

  • 승인 2020-08-06 10:31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는 정부 5개년 반부패 종합추진 계획에 맞추어 태안 관내 해양·수산 분야 부패범죄를 대상으로 오는 10월 31일까지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태안해경에 따르면 특별단속대상이 되는 해양·수산 분야 주요 부패범죄는 ▲해상 면세유류 불법유통 및 탈세 ▲불법조업 및 해양비리 ▲국책사업 비리 ▲보조금 및 보상금 부정수급 등이다.

특히, 면세유류 탈세, 국조보조금 부정수급, 국책사업 비리 등이 만연할 것으로 보고 형사인력을 총 동원해 분야별 전담반을 편성하여 강력한 단속활동을 펼칠 방침이다.

태안해경 관계자는 “면세 유류 탈세, 보조금 및 보상금 부정 수급의 경우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게 된다”며 “해양·수산분야 부패척결을 위한 엄정한 법집행 단속으로 반칙과 특권 없는 공정 사회구현에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릴레이인터뷰] 최석근 "대전 양궁, 전국최강 비결은 지도자와 선수들 간의 단합"
  2.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3. 충남도청 김남규씨, 제27회 한성기문학상 수상
  4. [날씨]구름많다가 충남내륙 산발적 빗방울 예상
  5. 국립대전현충원 추석연휴 참배 못한다 "코로나19 예방"
  1.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2. 새 어린이교통안전 슬로건 발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3.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4. [새책] 오늘의 전태일 어디서 불타고 있는가 '전태일평전'
  5. 충남대-공주대 세종시 주도권 경쟁 팽팽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