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국제청소년 리더 교류사업 ‘선정’

건양대, 국제청소년 리더 교류사업 ‘선정’

오는 12월까지 최대 2,900만 원 예산 지원
양국 문화 다각적 분석과 사고 능력 함양 기대

  • 승인 2020-08-11 09:44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건양대
건양대학교(총장 이원묵) 국제교류원(원장 이걸재)이 여성가족부와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 주관하는 ‘2020년 국제청소년 리더 교류사업’ 운영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

‘국제청소년 리더 교류사업’은 다국적 청소년 간 교류활동 지원을 확대해 국내 청소년의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고 국내에 체류 중인 유학생의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도 향상 및 양국 간 우호도를 증진하기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건양대는 ‘같이 나누고, 가치를 나누는 Nonsan Story’라는 주제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총 60명의 청소년(내국인·외국인 각 3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오리엔테이션 ▲특강 ▲문화교류 및 콘텐츠제작 ▲지식나눔활동 ▲성과보고회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건양대는 오는 12월까지 최대 2,900만 원의 예산을 지원받는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은 국제적으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소규모 비대면 활동 중심의 팀 프로젝트로 운영될 예정이다.

건양대 국제교류원장 이걸재 교수는 “내·외국인 청소년 간 교류 활동을 통해 각국 청소년들에게 양국 문화에 대한 다각적 분석과 사고 능력이 함양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글로벌 리더로서 타 문화 및 소수문화에 대해 이해하고 존중하는 가치관이 형성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건양대 국제교류원은 지난해 ‘GKS 정부초청 외국인 장학생 사업’에 선정돼 65개국 110명의 외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오는 2022년까지 학부 및 대학원 과정 한국어 연수를 진행하고 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와 함께하는 헌혈 캠페인 진행
  2. 대전하나시티즌,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대전 팬들의 함성과 함께
  3. [날씨] 아침기온 5도 내외로 쌀쌀… 일교차 당분간 커
  4. 지역서점과 함께하는 2020 대전 책잔치 한마당 팡파르
  5.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8기 입주예술가 공모
  1. 허위직원 인건비 빼돌린 유치원법인 이사장 등 징역형
  2.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가 동참할 것"
  3. 2020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성과보고회 28일 개최
  4. 대전시체육회, 제9차 이사회 개최
  5. [BOX] '정장 입고, 머리도 자유롭게' 입대식과 다른 병역거부자 대체복무 입교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