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오프 진출 무산 위기 대전! 어쩌다 이렇게 됐나?

플레이오프 진출 무산 위기 대전! 어쩌다 이렇게 됐나?

  • 승인 2020-10-19 13:05
  • 수정 2020-10-19 13:06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BJ9J8238
대전의 추락은 어디까지? 대전하나시티즌이 24라운드 부천과의 홈경기에서 패하며 플레이오프 진출이 무산 위기에 놓였다(대전하나시티즌)
대전하나시티즌이 결국 6위로 추락했다. 대전은 17일 오후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24라운드 부천FC와의 홈경기에서 후반 28분 최병찬에 결승골을 내주고 0-1로 패했다. 22라운드까지 플레이오프 순위권(4위)을 간신히 유지하고 있었던 대전은 아산-수원-부천에 연달아 패하며 5위까지 밀려났고 6위 전남이 수원에 4-3승리를 거두며 3위로 올라가면서 6위로 밀려났다. 시즌 초반 우승 후보로 거론되며 승격 1순위로 평가받았던 대전이 이제는 다른 팀의 경기 결과를 초조하게 지켜봐야 하는 처지에 놓인 것이다.

대전에 남은 경기는 3게임뿐이다. 25라운드 전남과의 원정경기, 26라운드 안양과 홈경기, 27라운드 경남과의 원정경기다. 남은 3경기에서 단 한 경기라도 패한다면 대전은 승격의 꿈을 접어야 할 수도 있다. 남은 3경기를 다 이긴다 하더라도 전남, 서울, 경남 등 플레이오프 순위권 팀들의 경기 결과에 따라 운명이 결정된다. 4위까지 주어지는 플레이오프 티켓을 잡을 수 있을지 불투명하다.

올해 1월 하나금융그룹이 인수하며 기업구단으로 전환한 대전은 수백억을 들어 거물급 선수들을 영입했다. 외국인 공격수 안드레가 폭발적인 피지컬을 과시하며 매 경기 득점을 기록했고 팀도 리그 1위 자리에 오르며 승승장구했다. 그러나 리그 중반으로 들어서면서 대전의 전력이 조금씩 흔들리기 시작했다. 경기마다 지적됐던 중원에서의 압박이 좀처럼 개선되지 않았고 안드레에 집중됐던 공격 전술도 상대 팀의 안드레 봉쇄 작전에 말려들며 득점이 나지 않았다.

고질적인 수비 불안은 대전을 더욱 어렵게 만들었다. 빠른 역습에 선제골을 내주거나 극장골을 허용했고 반드시 잡아야 하는 홈 경기 승부처에서 연달아 패하며 반등 기회를 날렸다. 24라운드까지 대전이 홈에서 승리한 경기는 4라운드 안산전, 7라운드 전남전, 12라운드 전남전, 18라운드 부천전, 단 4경기에 불과하다. 12번의 홈경기에서 쌓은 승점이 고작 12점이다. 승점 33점의 절반 이상을 원정이나 홈 무승부로 쌓은 것이다.

가뜩이나 힘든 시기에 힘이 되어야 할 구단은 초보 행정을 드러내며 연일 구설에 올랐다. 초대 사령탑 황선홍 감독은 "각자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야 한다. 믿음과 신뢰가 형성되지 않으면 좋은 팀이 될 수 없다"는 말을 남겼고 이후 몇 경기를 치른 후 돌연 사퇴했다. 구단 수뇌부와 적지 않은 갈등이 있었음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황 감독이 떠난 자리는 조민국 전력강화실장이 감독 대행으로 메웠다. 불과 얼마 전까지 대학팀을 지도했던 감독이 돌연 '전력강화실장'이라는 직함을 맡았고 감독 대행으로 승진(?)했다. 결과는 1승 4패, 근본적인 문제 해결보다 땜질식 대처가 낳은 결과다. 부진한 경기력, 감독 사퇴, 시민구단 시절 반복됐던 문제들이 기업구단 이후에도 계속되고 있다. 구단 운영 경험이 없는 비전문가 수뇌부의 실정이 여전히 개선되지 않은 것이다.

팬들 역시 큰 실망감을 드러내고 있다. 경기력을 떠나 '이렇게 할 거면 왜 기업구단으로 전환했냐'는 비아냥이 줄을 잇고 있다. 방만한 운영으로 수많은 비판을 받았던 시민구단 실정의 DNA가 여전히 남아 있는 것일까? 너무나 안타까운 대전의 현실이다.
금상진 기자 jodp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경찰대학·중앙경찰학교 제5회 아시아 경찰교육기관 연합총회 개최
  2. 한화이글스, 외야수 김민하 선수 결혼
  3. 하나시티즌, 기업 구단 첫해에 승격 가능성 엿봤다
  4. 대전시 제작지원 1호 영화 '대전블루스' 26일부터 CGV서 재개봉
  5. [실버라이프]2020년도 경로당 임원 간담회 및 회계 교육
  1. 12월부터 영하권인데… 도로위 살얼음 블랙아이스 주의보
  2. [독자제보]"수돗물서 녹물 나와요" 도안 일부아파트 민원 봇물
  3. [속보]27일 밤 대전서 무더기 확진...5명 이어 8명 추가 발생
  4. [속보]대전서 26일 오후 코로나 5명 추가… 누적 470명
  5. 구리한강변 도시개발사업 '말도 많고 탈도 많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