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다문화]겨울철 건강관리

[대전시다문화]겨울철 건강관리

  • 승인 2020-11-11 15:58
  • 신문게재 2020-11-12 9면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첫째, 겨울이 되면 날씨가 추워지면서 실내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늘어 운동이 부족해지기 쉽고 비타민 D가 부족할 수 있습니다. 또한 우리 몸의 뼈가 약해지게 되어 골다공증 다발경화증 등의 질병이 유발될 수 있습니다. 때문에 춥다고 실내에만 있지 말고 하루에 30분이라도 규칙적인 운동이 필요합니다.

둘째, 갑작스러운 기온 저하에 따라 혈관이 수축하게 되어 뇌졸중이나 심혈관 질환이 증가하게 되고 기관지 악화, 독감 등 호흡기 질환 또한 흔히 발생합니다.

생강은 몸을 따뜻하게 하고 혈액순환에 좋아 이런한 질병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특히 생강과 파의 흰 뿌리를 함께 달여먹으면 감기가 빨리 낫는다고 합니다. 그러나 좋다고 한 번에 많이 먹으면 안 됩니다.

셋째, 겨울철 감기만큼이나 많은 분들이 고생하는 것은 바로 '건조증'입니다. 특히 안구건조증에는 맛도 좋고 비타민A가 풍부하고 당분이 많은 바나나가 도움이 됩니다. 바나나는 또한 피부 보습에도 도움이 됩니다. 바나나, 계란 노른자, 밀가루, 꿀을 섞어 '바나나 팩'을 만들면 피부 보습을 지켜주는 천연 화장품이 됩니다.

넷째, 겨울 하면 귤이 빠질 수 없습니다. 귤은 면역력을 강화시키고 비타민C가 풍부하고 콜라겐 생성에도 기여하기 때문에 기미 주근깨 혹은 주름을 예방하고 시력을 좋게 함과 동시에 원활한 혈액순환으로 노화의 진행을 늦춰주기도 합니다. 귤은 하루에 2~3개만 먹어도 건강을 지킬 수 있습니다.



리청화 명예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표이사.감독.프론트까지 싹 갈아엎었다...이번엔 통할까
  2.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3. [2021학년도 수능] 순찰차 띄우고 여성택시기사 나서고…수험생 지각예방 팔걷어
  4.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코로나19 시대 속 문학의 깊이는 두터웠다… 대전문인협회 '대전문학 겨울축제' 성료
  2. [취재 수첩] 코로나시기 혈장공여와 참여자세
  3. [새책] 영어 줄임말만 알면 자신감 쑥~ 영어 줄임말의 힘
  4. [새책] 우리가 꿈꾸는 베르사유궁은 어디에… 우선 집부터, 파리의 사회주택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