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다문화]세계 여러 나라의 '크리스마스 풍경'

[대전시다문화]세계 여러 나라의 '크리스마스 풍경'

  • 승인 2020-12-23 16:16
  • 신문게재 2020-12-24 9면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코로나가 심각하더라도 크리스마스는 어김없이 찾아온다. 세계인들이 사회적 거리 두기 때문에 올해 크리스마스는 역사상 가장 조용한 크리스마스가 될 수 도 있다. 크리스마스는 세계적인 큰 명절이고 나라마다 풍경이 다르다. 이번에는 영국, 호주, 스페인, 중국의 크리스마스를 소개하려고 한다.



영국
영국 크리스마스 푸딩.
●영국

영국에선 크리스마스 시즌이 되면 크리스마스 푸딩(Christmas Pudding)을 즐겨 먹는다. 크리스마스 푸딩은 계란, 버터와 각종 말린 과일을 넣고 계피가루와 생강가루 등으로 맛을 내고 집에서 만들기도 하고 베이커리나 마트에서 구입하기도 한다. 크리스마스 시즌이 되면 영국 전역이 크리스마스 장식으로 아름답게 치장된 모습을 볼 수 있다. 그리고 영국 곳곳의 큰 공원에서 전통시장처럼 큰 장을 열어 전통음식과 따뜻한 음료를 팔기도 하고 야외 아이스 스케이트장을 개장하여 가족과 연인, 친구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호주
호주 크리스마스 음식 파블로바
●호주

호주는 나라의 시작부터 지금까지 영국의 영향을 많이 받고 있는 나라로 크리스마스의 풍경도 영국의 모습과 많이 닮아있다. 크리스마스 트리, 산타클로스, 아기 예수 등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크리스마스와 다를 게 없지만 제일 큰 다른 점이 있으니 그것은 바로 기후이다. 보통 눈이 내리는 추운 겨울에 크리스마스가 있지만, 호주에선 제일 날씨가 더운 한여름에 크리스마스가 있단다. 날씨가 더운 탓에 따뜻하게 갓 요리한 음식 외에도 샐러드나 차갑게 식힌 고기를 먹기도 하고 호주와 뉴질랜드의 전통 디저트인 파블로바(Pavlova)도 먹는다. 파블로바는 큰 머랭쿠키에 휘핑크림을 바르고 딸기와 키위 등을 올려 만든 케이크이다.

아이들은 크리스마스 이브에 산타할아버지가 와서 크리스마스 트리나 크리스마스 스타킹에 선물을 놓고 간다고 믿는다. 그래서 열심히 일하는 산타를 위해 쿠키, 우유와 같이 간단히 먹을 것을 식탁 위나 집 앞에 두고 잠을 잔다.



스페인
스페인 크리스마스 전통케익 왕들의 반지
●스페인

국민의 높은 비율이 카톨릭인 스페인에서는 크리스마스 시즌이 되면 '예수 성탄 장면(Nativity Scene)'으로 상점, 성당, 집, 건물 곳곳을 장식한 것을 볼 수 있다. 전통 음식으로는 왕들의 반지(Kings' Ring)라고 불리는 스페인의 전통케익을 즐긴다. 이 케익에는 과일과 견과류가 올라가 있고 모양은 흡사 반지와 같다. 이외에는 꿀과 계란, 설탕에 견과류를 넣어 만든 누가(nougat)를 네모 모양으로 자른 투론(Turron)을 먹는다.



중국
중국 크리스마스 선물 사과
●중국

중국에서 크리스마스는 성탄절로 부른다. 세계 대부분 나라는 크리스마스가 공식적인 휴일이지만 중국정부는 크리스마스에 대해 특별한 의미를 부여하지 않고 휴일도 아니다. 하지만 중국은 종교적 의미의 크리스마스보다 경제적, 문화적 의미의 크리스마스를 더욱 주의 깊게 바라보고 있다. 중국인들도 성탄절이 되면 친구나 연인 가족끼리 선물을 교환하거나 식사를 하는 경우가 많고 인터넷은 성탄절 관련 각종 이벤트가 넘쳐난다. 거리에 크리스마스트리, 산타할아버지 등 크리스마스 관련 장식물을 쉽게 볼 수 있다.

중국에서 크리스마스 선물은 꽃, 초콜릿, 목도리, 장갑 등 다양하며 그중에 신기한 것은 크리스마스 이브에 사과를 많이 선물한다. 크리스마스이브를 중국에서는 '핑안예(平安夜 평안한 밤)'라고 부르고 사과는 중국어로 핑권(?果)인데 발음이 같기 때문에 평안하라고 축원하는 뜻으로 친구와 친척, 가족끼리 사과를 선물한다. 최근 새로운 생긴 풍속이다.

중국에서 성탄촌이라고 부르는 곳이 있다. 그곳이 바로 세계의 마트 -이우이다. 여기에 크리스마스트리, 인조 눈꽃, 산타 모자 등 모든 크리스마스 용품들로 가득한다. 저렴한 가격으로 세계의 상인의 이목을 끌고 있다. 영국, 이탈리아, 독일, 미국 등 서양국가 상인들은 보통 매년 9월말까지 모두 주문 마친 상태이고 그 이후부터 한국, 일본 등 동양 국가들에게서 주문을 받는다.



김미옥 명예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저러다 시즌 시작전 몸 상할라~ 대전하나시티즌 거제훈련 캠프
  2. [포토 &] 안갯속으로
  3. [영상]대전시 기숙형 비인가 학교 집단감염 긴급 브리핑
  4. [코로나 19] 대전, 6명 집단감염 발생…시 "중구 소재 국제선교학교로 파악 중"
  5. [코로나19 속보] 대전 기숙형 비인가 종교 교육시설 125명 집단감염 발생
  1.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예비후보, "도덕성?, 살면서 비겁하지 않았다. 낡은 정치 행태 이제 그만"
  2. [르포] 카페 이용 첫 주말 카공족 만족… 1시간 이용은 '글쎄'
  3. [영상]무더기 확진자 나온 대전 IEM국제학교 확진자 긴급이송
  4. 부산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로 하향... 5인 이상 모임 금지는 '유지'
  5. 남양주시, 6호선연장 노선변경 '지자체 간 갈등 예상'

실시간 주요뉴스